앱에서 열기
yong @yong
2년
사실 굉장한 음식을 내놓는다거나, 매우 모던한 분위기라거나, 가격이 저렴해서 자주 찾게 되는 가게는 아닌데. 묘하게 업무 미팅으로든 개인적인 약속으로든 자주 방문하게 되는 라 칸티나. 오늘은 스파게티 올드 패션드와 탈리아텔레 라칸티나에 양파수프를 따로 시켜 먹었다. 피자헛의 추억이 떠오르면서도 고급진 파스타와, 치즈가 가득한 크림파스타. 꾸덕꾸덕한 양파수프 모두 여전히 매력적이었다.
라 칸티나 서울특별시 중구 을지로1가 50 삼성빌딩
좋아요 28명

copyright © 2020 (주)어떤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