앱에서 열기

춘이

먹는 것이 취미여서 직업도 먹는 걸 개발하는 걸로 정해버린 종로 근무 30살 직장인.
중랑구, 종로

포스트 72개

춘이

추천해요

1일

기간 한정 메뉴 칭징라멘. 처음 나왔을땐 부탄츄답지 않은 맑은 쇼유국물에 당황했으나 먹어보고 변함없는 진한 맛에 안심했다. 닭육수 베이스의 쇼유라멘이고, 짭짤한 간과 닭육수의 감칠맛이 올라와 매우 진한 맛의 라멘이다.

부탄츄

서울 광진구 동일로22길 117-14

춘이

추천해요

4일

아주아주아주 작은 한옥+모던풍 카페. 레몬이 컨셉이라 파운드케익부터 라떼의 크림까지 모두모두 레몬 맛이 난다. 일반 맛도 있긴 함. 오붓하게 데이트하기도 좋고 직장 사람들과 커피타임 하기에도 조으다. 특히 레몬크림커피랑 레몬파운드는 추천!!

카페 숨숨

서울 종로구 창경궁로21가길 2

춘이

추천해요

5일

크림새우와 야끼소바 주문. 하이볼 투샷이란 메뉴는 처음 봤다. 맛이 좀 세서 나는 한입먹고 바로 고구마소주 미즈와리로 갈아탔다. 뭔가 일본에 온듯한 아기자기한 인테리어와 바형태 테이블, 특별하진 않지만 정감가는 음식 맛이다. 주인 아주머니도 무척 친절하셨고. 크림새우는 칵테일새우나 냉동이 아니다. 바로바로 튀겨주신다. 새우에서 단맛이 난다....?! 양이 적어서 그렇지 퀄리티는 굿. 야끼소바는 왠지 일본에서 사먹을법한 익숙한 맛... 더보기

히마와리

서울 성동구 무학로2길 33-2

춘이

추천해요

5일

많이 맵지 않지만 불맛은 확실한 타입의 불족발. 같이 주는 오뎅탕이 족발 나오기 전부터 술을 끌어당긴다. 껍질 살 비율 좋고 같이 주는 김치도 매일 담근다는 말이 헛말이 아닌듯이 배추의 달달한 맛에 감칠맛이 좋다.

호야네 족발

서울 성동구 무학봉26길 9

춘이

추천해요

7일

일요일 12시에 웨이팅 30분가량 하고 입장. 음식들이 상당히 빨리 나온다. 딤섬은 안쪽 소 간이 강하고 맛도 진해서 개인적으로 내 취향이었다. 우육면도 향신료 맛 강하고 고기도 부들부들, 면은 꼬득꼬득한 식감을 잘 살렸다. 아이러니하게도 차슈바오 번이 가장 유명한 듯 하던데, 이건 너무 달아서 내 취향은 아니었다. 샤오마이와 하가우는 새우맛도 많이 나고 탱글하니 좋았지만. 대기만 없다면 참 좋을텐데...

팀호완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86길 30

춘이

좋아요

9일

반신반의로 먹어본 치즈시금치돈까스. 시금치는 다행히 느껴지지 않았지만 그러면 왜 굳이 시금치를 넣었을까 하는 의문이.... 그것 외에는 평범하게 맛있고 고기도 도톰하니 식감 좋은 경양식 롤돈까스였다. 분위기는 오래된 밥집? 술집? 같은 분위기였는데, 알고 보니 점심엔 식사를 팔고 저녁엔 술집이 된다고 한다. 가끔 돈까스가 생각나면 먹으러 와야지.

올인

서울 종로구 대학로1길 34-16

춘이

좋아요

10일

시골집이 생각나는 칼만두. 겉절이도 무척 맛있다. 비록 만두는 공장꺼지만, 멸치육수도 시원하고 면발도 부들부들하니 부담없이 쭉쭉 들어가는 맛. 점심시간에는 인근 직장인들로 가득 차니 주의.

충무칼국수

서울 종로구 창경궁로 123-5

춘이

추천해요

11일

이 집, 커피가 맛있다!! 너트크림라떼 아이스라떼 밀크티 시켰는데, 세 메뉴 다 정말 찐한 맛이다. 너트크림은 위는 달달 밑은 쌉싸름해서 궁합이 아주 좋다. 인테리어도 시골집 온 것처럼 고즈넉하니 쉬어가기 좋은 곳. 다음엔 꼭 빵을 먹어 봐야지.

솔방울 베이커리

서울 종로구 서순라길 89-15

춘이

좋아요

17일

식물성 도산에서 식물성블랙, 바질토마토에이드, 바질파인애플소르베. 컨셉이 진짜 특이하고 초록초록한 건 좋은데 솔직히 맛이 뛰어나거나 하진 않다. 식물성 블랙은 두유에 코코아파우더, 커피가 섞인 맛인데 동행인은 남겼다. 소르베도 에이드도 그저 그런 맛. 특이한 분위기만 장점이라 들어가서 우와~! 한번 하고 말 집.

식물성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42길 54

춘이

좋아요

17일

형훈텐동에서 시킨 형훈텐동(기본텐동). 소스는 첨에 잘 안 묻은 부분이 있어서 테이블에 비치되어있는 걸 좀 뿌려서 먹었다. 밥은 추가로 요청하면 준다고 하는데... 기본 밥양이 1/2공기 될까 말까 한 양이어서 이게 뭔가 싶었다. 기본 반찬으로 생강이 없는 것도 조금 아쉽다. 이것도 요청해야 준다니.. 맛은 좋았지만 좀 번거로운 집.

형훈 텐동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46길 75

더보기